상단여백
HOME 일반뉴스 전국
"시각장애인들에 천연기념물 소개할 목소리 기부자 찾아요"
스토리텔링 내레이션 녹음 예시.(국립문화재연구소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이기림 기자 =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소장 지병목)는 시각장애인을 위한 천연기념물(동물) 소개용 점자감각책 내레이션에 참여할 목소리 기부자(빛을 만드는 사람들) 50명을 11일부터 24일까지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목소리 기부자들이 참여할 책은 '천연기념물 동물 입체형 멀티미디어 점자감각책'으로, 천연기념물 동물에 대한 일러스트와 스토리텔링 내레이션, 음원(동요, 민요) 등 시각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콘텐츠들로 채워져 있다.

내레이션에 참여하고 싶은 사람은 문화재청과 국립문화재연구소 누리집에 게시돼 있는 스토리텔링 예시를 직접 읽어 녹음한 다음 음성파일을 참가신청서와 함께 전자우편(fleshsoul@korea.kr)으로 접수하면 된다.

목소리 공모자들의 녹음 파일을 심사할 심사위원단은 시각장애인들로 구성할 예정이며, 이렇게 선정된 50명의 목소리는 오는 10월 완성되는 입체형 멀티미디어 점자감각책과 모바일 소리책(한국시각장애인복지재단)에 삽입돼 취약계층의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하는 데 쓰이게 된다.

'빛을 만드는 사람들' 프로젝트는 문화재청 정부혁신 과제로 추진 중인 '천연기념물 동물 입체형 멀티미디어 점자감각책 발간'의 일환으로 평소 자연유산을 체험하기 어려운 시각장애인에게 천연기념물로 지정돼 있는 다양한 동물들의 이야기를 동요와 민요를 곁들여 재미있게 설명해주는 사회공헌 계몽 프로그램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한국사진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