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문화/예술/행사 서울
서울문화재단-DPS컴퍼니-M컬쳐컴퍼니 ‘좌석기부프로젝트’ 4500명 참여로 5000만원 후원 돌파… 1년간 기부 연장
연극 ‘운빨로맨스’, 연극 ‘라면’이 지난해 9월부터 서울문화재단과 운영 중인 VIP 지정기부 좌석
연극 ‘운빨로맨스’, 연극 ‘라면’이 지난해 9월부터 서울문화재단과 운영 중인 VIP 지정기부 좌석

서울문화재단(대표 이창기)은 DPS컴퍼니(대표 노희순), M컬쳐컴퍼니(대표 박태민)와 함께 대학로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9월부터 공연 입장료 수익금 일부를 기부하는 ‘좌석기부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DPS컴퍼니의 연극 ‘운빨로맨스’의 회차별 2석, M컬쳐 컴퍼니의 연극 ‘라면’의 회차별 4석을 1년간 지정 기부좌석으로 운영해 판매 수익을 서울문화재단에 기부하는 형태로, 서울문화재단은 지난 1년 동안 관객 4500여 명이 참여해 객석 판매 수익으로 약 5000만원의 기부금이 조성됐다고 밝혔다.

‘좌석기부 프로젝트’는 기부런(마라톤과 결합한 기부캠페인) 등과 같이 관객이 연극을 관람하면서 기부도 하는 참여형 기부로 진행됐다. 자신의 취향을 즐기며 기부로 연결되는 것을 선호하는 MZ세대에게 큰 관심을 얻었다.

DPS컴퍼니 노희순 대표는 “기부 좌석은 거의 전 회차에서 가장 먼저 판매되는 등 관객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받아 올해에도 프로젝트를 지속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M컬쳐컴퍼니 박태민 대표는 “좌석 기부는 첫 시도였는데 많은 관객들이 동참해줬다. 좋은 공연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해 더 많은 이들이 기부에 동참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조성된 기부금은 국내 공연예술계를 위해 사용됐으면 좋겠다는 DPS컴퍼니와 M컬쳐컴퍼니측의 의견에 따라 우리나라 공연예술인들의 미래예술 환경 진입과 자생력 강화를 위한 지원사업에 활용할 예정이다.

서울문화재단 이창기 대표이사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까지 좌석기부 프로젝트를 지속하기로 한 DPS컴퍼니, M컬쳐컴퍼니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예술계 스스로 기부금을 조성한 드문 사례로써 성공적으로 운영돼 기쁘고, 대학로의 기부 문화 확산에 큰 기여를 하고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좌석기부 프로젝트는 올해도 동일한 방식으로 운영되며, 인터파크를 통해 판매할 예정이다. 또한 관객 참여 독려를 위해 해당 VIP 기부좌석은 할인가로 판매된다.

서울문화재단 소개

서울문화재단은 시민과 예술가가 함께 행복한 문화도시 서울을 만든다는 목표 아래 문화예술의 창작 및 보급, 예술교육, 시민의 문화예술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언론연락처:서울문화재단 홍보마케팅팀 이준걸 대리 02-3290-7063 공연문의 연극 운빨로맨스 1599-3091 연극 라면 02-742-7611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나영균 기자  siss4779@nate.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영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