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영화 / 엔터
창작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프레스콜 행사 열려군인신분 지창욱, 강하늘, 성규 주연으로 년말까지 전국투어

제70주년 국군의 날을 기념해 육군본부 주최로 공연제작사 쇼노트와 국립박물관문화재단이 주관 만드는 창작 뮤지컬 '신흥무관학교'가 19일 오후 서울 국립박물관 극장 용에서 프레스 콜 행사를 열었다.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프레스콜 행사에서 배우들이 열연하고 있다.*사진: 최선정 기자

항일 독립 전쟁의 선봉에서 섰던 '신흥무관학교'를 배경으로 격변하는 시대를 살았던 사람들의 치열한 삶을 담아낸 작품이다.

군복무 중인 지창욱,강하늘, 아이돌 그룹 인피니트 성규가 출연해 화제를 모았었다.

이날 자리에는 김동연 연출, 박정아 음악감독, 지창욱,강하늘, 성규, 이태은, 임찬민, 이정열, 오진영, 진상현, 김태문 등이 참석했다.

지창욱은 국권침탈에 항거해 자결한 유생의 아들이자 신흥무관학교의 뛰어난 엘리트 학생인 동규 역에, 강하늘은 고아로 자랐지만 신흥무관학교에서 훌륭한 독립군으로 성장하는 팔도 역을 맡았고, 성규는 일본 육군사관학교 졸업 후 독립운동을 적극적으로 이끌어간 장군 지청천 역을 맡아 열연했다.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프레스콜 무대의 강하늘과 지창욱.*사진: 최선정 기자

먼저 지창욱은 “제가 여태껏 작품을 해오면서 가장 어려운 캐릭터를 맡았던거 같다. 연기하면서 어려운 부분이 있어서 연출님, 작가님과 많은 얘기를 나누면서 연기 했었다. 내적인 갈등이 많은 인물이라 관객들에게 어떻게 하면 효과적으로 보일 수 있을지 고민하면서 연기했다”고 고충을 전했다.

강하늘은 "다른 캐릭터들을 봤을 때 그 안에서 팔도라는 인물이 무엇을 해야하는지 생각했었다. 극의 재밌는 부분을 채워야해서 노력을 많이 했다"고 전했다.

성규는 "제가 맡은 지청천은 실존 인물이기에 연습전부터 생애를 찾아보고 글도 읽어봤다. 대한 독립을 위해 엄청난 결의로 대한독립에 앞장서신 분 이셨다. 공연 할 때나 연습할때도 매번 뭉클해져서 어떻게 잘 표현할 수 있을까 고민이 많았었다"고 말했다.

창작 뮤지컬 '신흥무관학교'는 22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공연된 후 지방 투어에 들어간다, 성남, 안동, 목포, 춘천, 전주, 대전, 강릉, 부산, 대구 등으로 연말까지 전국투어가 진행된다.

윤현진  roomfour@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현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