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일반뉴스
안성시 죽산면사무소, 무더위 속에서도 집수리 봉사 ‘구슬땀’

안성시 죽산면사무소는 지난 20일부터 21일까지 관내 저소득층 가구를 대상으로 주택의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집수리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죽산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기금을 활용한 이번 행사에는, 죽산면장을 비롯한 직원 10여 명이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참가자들은 낡고 비위생적인 도배·장판을 교체하고, 파손된 벽체를 보강하는 등 35도가 넘는 무더위 속에서 구슬땀을 흘렸다.

수리 후 집을 둘러본 거주자는 변화된 환경에 만족해하며 무더위 속에서 고생한 봉사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김삼주 죽산면장은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의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죽산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지원에 감사드린다.”라며 “면사무소에서도 지역특성에 맞는 다양한 복지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엄태수  photoaum@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태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