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일반뉴스 노원구
기후재난이 먼 미래의 일? 우리 세대가 나서요! 노원구, 청년 지구생활 가이드로 탄소중립 생활역량 키운다

- 기후재난 시대 살아갈 청년이 탄소중립 생활 주체로 성장하도록 지원

- 대중강연, 아이디어 콘테스트, 아이디어 실천 활동모임까지 다양한 프로그램 구성

 

서울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청년 스스로 자신이 살아갈 세대의 기후 위기를 인식하고 문제해결을 도출할 네트워크를 구축한다고 밝혔다.

 

2023년 청년지구생활 실천활동(플로깅) 장면

 

최근 다양한 ‘기후위기 인식조사’ 등을 통해 청년세대가 기후위기를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지만 국가사회적 정책 변화가 크지 않다는 불만이 터져 나오고 있고, ‘청소년 기후소송’이 헌법재판소의 판결을 앞두고 있는 것처럼 탄소중립 시대를 선도하는 젊은 세대의 참여 의지가 활발한 분위기를 반영한 것이다.

 

2023 청년 지구생활 실천 활동가의 제로웨이스트 부스 참여

 

<청년 지구생활가이드 프로젝트>로 이름붙인 이 사업을 통해 구는 ▲찾아가는 설명회 ▲탄소중립 아이디어 콘테스트 ▲기후위기 대중 강연 ▲탄소중립 실천 활동모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연말에는 성과공유회와 우수 아이디어 선정자에 대한 표창도 수여하며 장기적인 활동을 위한 환류까지 나선다.

 

노원청년정책네트워크 간담회

 

먼저 노원구에 거주하거나 노원을 지역 기반으로 활동하는 청년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설명회를 개최한다. 지역 내 7개 대학교의 환경 동아리, 청년정책네트워크 등의 활동 단위들을 만나고 서로 연계하여 접점을 넓히는 과정이다.

 

노원구청년일자리센터 청년내일 개소식에서 구청장과 이야기를 나누는 청년들

 

네트워크에 참여하는 청년들은 서로 대면, 비대면 공론화를 거쳐 각자 나름의 탄소중립 아이디어와 실천과제를 발굴한다.

 

청년의 숙의 결과는 ‘아이디어 공모전’과 심사 결과 선정된 아이디어의 ‘실천(실행)’ 사업으로 이어진다. 구는 다양한 생각들이 지역과 일상에서 실행 가능한 과제로 다듬어지기 위해 전문가와 실무자의 멘토링, 중간평가, 운영비 지원으로 추진 동력을 보강하여 아이디어가 단순한 캠페인성 구호에 머무르지 않도록 지원한다.

 

또한 7월과 11월에는 두 차례에 걸쳐 청년과 일반구민을 대상으로 한 대중 강연을 개최한다. 강연을 통해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올바르게 이해하고 구의 탄소중립 실천 노력을 소개하며 동참을 유도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마을을 산책하며 쓰레기를 줍는 ‘플로깅’, 지역에서 펼쳐지는 <차 없는 거리> 행사, <벼룩장터>와 같은 친환경 행사에도 청년들의 참여공간을 마련한다.

 

김지선 청년정책과장은 “구에서 청년세대에 대한 지원만큼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청년세대의 역량을 결집해 본인의 삶과 지역의 문제를 개선해 나갈 수 있도록 참여시키는 일”이라며, “다양한 청년을 만나본 결과 기후 문제에 대한 참여 의지가 매우 강한 것을 알게 되어 작년부터 사업을 계속 이어가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구는 지난 4월 <탄소중립 지원센터>를 개소하면서 자치구 최초의 환경재단인 <노원환경재단>, 지자체 최초 부구청장 직속 <탄소중립추진단>과 함께 공공과 민간 분야의 탄소중립 실천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차 없는 거리’ 행사와 ‘시민 실천 10가지 약속’처럼 구의 기후위기 대응 전략은 주민의 참여를 중시하는 만큼 청년층의 주도적인 참여 역시 꼭 필요한 과제였던 상황이다.

 

구의 청년 실천활동이 기후재난의 위기 징후가 이미 세계 곳곳을 덮치고 있음에도 여전히 ‘먼 미래의 일’로 치부하는 사회에 경종을 울릴 수 있을지 주목된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청년층의 실천적 네트워크 구성과 기후위기 대응은 서로 궁합이 잘 맞는 융합행정”이라며 “본인 세대의 문제를 스스로 해결하고자 하는 청년의 역량을 구정 차원에서 전폭적으로 지지하고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청년정책과(02-2116-7103)

 

나영균 기자  siss4779@nate.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영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