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문갤러리 전시관 서울
[정세화 사진작가] 으름꽃

우리나라 산지에 자생하며 꽃이 피는 개화기는 4월 하순부터 5월까지 꽃이 핀다.


꽃이 피는 자리는 하나의 덩굴줄기에서 암꽃과 수꽃이 서로 다른 모양과 크기로 함께 달리면서 피며 암꽃과 수꽃이 피고 난 뒤 열리는 타원형의 열매(으름)는 늦여름부터 초가을까지 연 노란색으로 익는다.

 


열매 맛을 보면 달달한 맛이 나고 타원형의 열매인 "으름"을 우리나라 사람들은 "한국형 바나나"라고도 한다.

 

정세화 사진작가

(사)한국프로사진협회 초대작가

(사)한국프로사진협회 작가제도위원

 

나영균 기자  siss4779@nate.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영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