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일반뉴스 서울
한살림, 5월 15일 ‘대한식량독립만세’ 캠페인 시작
대한식량독립선언 내용
대한식량독립선언 내용

한살림연합(대표이사 권옥자)은 우리나라 식량자급 문제에 사회적 공감을 일으키고 국산 쌀·밀·콩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 5월 15일부터 연말까지 ‘대한식량독립만세’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국내 식량자급률은 2021년 기준 40.5%로, 쌀을 제외한 밀과 콩 등 주요 곡물 대부분은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기후위기, 전쟁, 코로나19 등으로 주요 곡물 가격이 상승하면서 식량안보의 중요성이 대두됐다.

한살림은 이번 ‘대한식량독립만세’ 캠페인을 통해 국산 쌀·밀·콩 이용이 어려운 숙제가 아니라 의미 있으면서도 매력적인 소비문화가 되도록 사회적 관심을 일으키고자 한다. 이를 위해 ‘대한식량독립선언’에 △집밥에서 식량독립(최소한 집에서 국산 쌀·밀·콩 먹기) △외식에서 식량독립(국산 쌀·밀·콩 이용하는 식당·빵집 이용하고 추천하기) △농부와 식량독립(생산자와 교류하고 식량 정책에 관심 두기)을 담고 한 해 동안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특히 한 품목이라도 국산 쌀·밀·콩을 사용하고 있는 동네 식당이나 빵집, 제로웨이스트숍을 추천하면 ‘대한식량독립가게 공유지도’를 만들어 공유하고 대한식량독립가게로 확인된 곳에는 ‘대한식량독립가게’ 인증 스티커를 배포한다.

이번 캠페인은 연말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캠페인 선언 참여 인증 이벤트, 국산 쌀·밀·콩 물품 기획전, 생산자들과의 도농 교류, 식량자급 정책 토론회, 쌀·밀·콩 요리 레시피 등 다양한 행사와 콘텐츠를 공개할 예정이다. 캠페인 선언은 한살림 온라인 장보기에서 상시 참여할 수 있다.

또한 5월 15일부터 약 2주 동안을 캠페인 집중 기간으로 정하고, 이 기간에 ‘대한식량독립만세’ 선언에 참여하는 조합원들에게 ‘우리쌀밀콩 대왕쿠키’를 증정한다(한살림 조합원 대상, 쿠키 소진 시까지).

한편 한살림은 1986년부터 농촌 생산자와 도시 소비자를 잇는 직거래 운동을 펼쳐왔고, 1987년 앉은키밀 시범 재배를 시작으로 1991년 우리밀살리기운동본부 창립에 참여해 지금까지 우리밀 소비와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한살림연합 소개

한살림연합은 ‘밥상살림·농업살림·생명살림’ 가치를 내걸고 도시와 농촌이 더불어 사는 생명 세상을 지향하는 생활협동조합이다. 1986년 한살림농산으로 출발한 이후 꾸준히 생명살림운동을 실천해왔다. 전국 약 84만 세대의 소비자 조합원과 2300여 세대의 생산자가 친환경 먹을거리를 직거래하고, 유기농지를 확대하며, 지구 생태를 살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살림 온라인 장보기 사이트 및 전국 27개 지역회원생협과 한살림 242개 매장에서 한살림을 만날 수 있다.

언론연락처:한살림연합 홍보본부 이슬비 02-6715-9419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나영균 기자  siss4779@nate.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영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