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문화/예술/행사 서울
‘2023 정월대보름 민속축제 한마당’개최‘각설이 길놀이, 줄불놀이, 달집태우기 등 다양한 전통문화 선보여’

노원문화원(원장 오치정)은 ‘2023 정월대보름 민속축제 한마당’을 2월 4일(토) 당현천 하류 일대(당현인도교 ~ 당현4교 구간)에서 개최한다고 말했다.

노원놀이마당이 주관하고 노원구에서 후원하는 ‘2023 정월대보름 민속축제 한마당’은 계묘년 한 해의 건강과 소원을 기원하고 구민 화합의 장을 마련하고자 진행된다.

 

이날 행사에서는 부럼깨기, 소원쓰기, 귀밝이술 마시기, 고사지내기 등 정월대보름 세시풍속과 전통문화를 선보일 예정이며, 한복(생활한복 포함)을 입고 행사에 참여하는 주민에게 부럼세트를 증정한다.

 

또한, 당현인도교를 출발해 인근 아파트를 도는 ‘각설이 길놀이’를 비롯해 옛날 선비들이 즐겼던 불꽃놀이인 ‘줄불놀이(낙화놀이)’를 처음으로 선보인다.

 

축제의 대미를 장식할 달집태우기는 오후 8시에 시작할 예정이며, 행사 참여자들의 소원을 적은 한지를 달집에 둘러놓고 태움으로써 계묘년 한 해의 건강과 소원을 기원한다.

 

오치정 노원문화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한동안 열지 못했던 정월대보름 한마당이 올해 개최되는 만큼 이번 행사를 통해 정월대보름의 의미를 되새겨보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노원문화원은 전통문화와 지역문화유산을 보존하고 활용하여 노원다움의 가치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나영균 기자  siss4779@nate.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영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