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일반뉴스 노원구
윤기섭 서울시의원, 주민의견수렴 없는 당고개오거리 교통체계변경 재검토해야

윤기섭 시의원, 당고개오거리 교통체계 개선 주민설명회 참석

신규 주택개발사업 단지와 도로 교통소통에만 중점을 둘 것이 아니라 기존 지역주민들의 동선체계를 고려한 교통체계 변경 방안 마련 필요

□ 서울시의회 윤기섭 의원(국민의힘, 노원5)은 27일(수) 노원구 사계3,4동 주민센터에서 열린 주민설명회에 참석하여 당고개오거리 교통체계변경안을 전면 재검토해 줄 것을 강력하게 주문했다.

○ 지난 2019년 서울시 교통영향평가심의를 통과하고 상계6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조합이 추진하고 있는 당고개오거리 교통체계개선안에는 상계로와 덕릉로의 교통체계, 당고개오거리 구조 및 신호체계 개선방안이 포함되어 있다.

 

□ 이날 윤기섭 의원은 “지난 2008년 상계재정비촉진지구 결정고시 이후 당고개오거리 교통체계변경안이 수차례 교통영향평가 심의를 거쳤음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서울시나 노원구가 단 한 차례의 주민설명회도 거치지 않은 것은 명백한 행정태만 행위이다”고 밝혔다.

 

○ 원안대로라면 당고개오거리 교통체계변경안은 상계로와 덕릉로의 교통소통에만 집중한 나머지 중계건영·상계불암대림·청암2단지·경남아너스빌·성원2차아파트, 덕릉로 주변 상가 등 기존 지역주민들의 동선체계는 전혀 고려하지 않은 방식으로 변경돼 주민들의 공분을 샀다.

 

□ 이어서 윤기섭 의원은 “기존 지역주민들의 차량이용 현황과 보행환경, 당현천 수변공원과 주변상가의 접근성을 전혀 고려하지 않고 단순히 대규모 주택단지개발사업에 따른 상계로와 덕릉로의 교통소통체계 개선에만 집중한 반쪽짜리 교통체계변경안에 불과하여 개선안 마련이 필수적이다”라고 말했다.

 

□ 이와 관련하여 윤기섭 의원은 “사업자측에서는 지역주민의 의견을 반영하여 서울시에 교통영향평가 재심의를 추진하거나 서울지방경찰청에 교통안전시설심의를 신청해 현재 교통체계가 유지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을 제안했다. 또한, “노원구는 사업인가 조건으로 사업자에게 당고개오거리 교통체계변경에 따른 사업비를 납부받아 현재의 교통체계 유지를 전제로 하는 수준에서의 교통체계 변경 방안에 대해서도 적극 검토해 줄 것”을 촉구했다.

□ 윤기섭 의원은 “주민들의 소중한 주거환경과 지역상권을 지키기 위해 서울시, 노원구, 서울경찰청, 노원경찰서 등과 지속적으로 협의하고 지역주민들의 의견이 반영된 당고개오거리 교통체계변경이 이뤄질 수 있도록 모든 의정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윤기섭 시의원

윤기섭의원(국민의힘,노원구 제5선거구)

연구실: 서울특별시의회 의원회관 7층 727

tel: 02)2180-8641   Fax: 02) 2180-8645

E-mail: ds1mam@hanmail.net

-서울시의회 교통위원회 위원

-서울시의회 예산결산특별 위원회 위원

-(현)법무법인 한수 법무실장

-(전)충청향우회서울시노원구연합회 사무국장

 

나영균 기자  siss4779@nate.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영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