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정보 기자재정보 전국
한국엡손, 국내 문서 스캐너 시장 점유율 37.3%로 2년 연속 1위 달성

- 2020년 조사 결과 대비 9.5%P 상승하며 브랜드 파워 입증
- 집, 학교, 사무환경 등 다양한 공간에서 활용 가능한 북스캐너, 문서 스캐너 인기

한국엡손㈜(이하 엡손)이 2021년 한국 문서 스캐너 시장 점유율 1위를 달성했다고 9일 밝혔다. IT 시장분석기관인 IDC 발표에 따르면 엡손은 2021년 한국 문서 스캐너 시장에서 제품 출하량 기준 점유율 37.3%로 [1]1위를 기록했다. 이는 2020년 시장 점유율이 27.8%였던 점과 비교해 1년 새 9.5% P 상승한 수치다.

 

[사진 설명] 엡손 북스캐너 ES-580W(왼쪽) 엡손 비즈니스 스캐너 DS-970(오른쪽)

 

이 같은 성장세에 대해 엡손은 ▲고객 니즈에 맞춘 다양한 제품 라인업, ▲스마트&미니멀라이프에 최적화된 제품, ▲끊임없는 신제품 및 기술 개발을 주요 요인으로 분석하며 대표 제품으로 북스캐너 ‘ES-580W’, 문서 스캐너 ‘DS-770II’, ‘DS-970’을 꼽았다.

 

북스캐너 ES-580W는 스마트한 미니멀라이프를 실천하는 고객들, 두꺼운 책을 스캔해 e북 형태로 태블릿 PC에 넣어 다니는 고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 제품은 PC 연결이 필요 없어 사용이 편리하며, 일 최대 4,000매 스캔 가능한 뛰어난 내구성과 분당 최대 단면 35매, 양면 70매를 인쇄하는 고속 작업이 특징이다. 4.3인치(10.9cm)의 터치스크린을 비롯해 최대 100매 대용량 급지 지원, Epson ScanSmart 등 유용한 소프트웨어를 지원해 활용도가 높다.

 

문서 스캐너 DS-770II는 콤팩트한 사이즈로 좁은 사무 공간에서 활용하기 용이한 모델로 계약서를 비롯한 서류 스캔 업무가 많은 금융권 고객 만족도가 높은 제품이다. 작은 명함부터 A3 크기의 원고, 플라스틱 카드, 봉투 등 다양한 사이즈와 무게의 용지 대응력이 뛰어나며, 중요한 문서의 원본 손상을 방지하는 원고 보호 기능도 탑재하고 있어 안정적인 작업을 지원한다.

 

문서 스캐너 DS-970는 OMR 카드를 사용하는 학교, 학원 등 교육 기관의 수요가 높은 모델이다. 분당 최대 단면 85매, 양면 170매의 빠른 스캔 속도는 물론 각종 문서, 양식 등 원본을 손쉽게 디지털화하는 응용프로그램 Document Capture Pro도 지원한다. 또한 초음파 이중 급지 감지 기능을 탑재해 시험 답안지 스캔 누락을 예방하며, 장시간 사용하는 제품 특성을 고려해 타 모델 대비 소비전력을 최대 69% 감소시킨 친환경 제품이다.

 

한편 엡손은 1986년 8월 세계 최초로 개인용 이미지 스캐너를 출시한 후, 포토, 필름, 책, 문서를 쉽게 스캔하는 평판형 스캐너부터 휴대용 스캐너, 급지 평판형 스캐너, 급지형 스캐너 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엡손 관계자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문서 스캐너 시장점유율 1위를 달성하게 되어 영광이다. 이번 조사 결과는 업무 생산성을 개선하고, 고객 편의를 높인 점이 인정받아 이 같은 성과를 이룬 것 같다”라며 “앞으로도 엡손만의 독보적 기술력을 바탕으로 다양한 제품을 개발해 고객 만족 실현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1] Source : IDC Korea Document Imaging Scanner Market Analysis 2021H2

나영균 기자  siss4779@nate.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영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