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정보 사진정보 전국
엡손, ‘U4SSC(전 세계적 지속가능한 스마트시티 건설 프로젝트)’와 기술 협약 체결

- 엡손 기술력과 레이저 프로젝터 활용, 해상역량센터 내 ‘가상 회의 공간’ 조성

- 선박 운항 실시간 모니터링을 위한 ‘자율선박 제어실 개발’ 등 스마트 솔루션 개발

글로벌 IT기업 세이코엡손 주식회사(이하 엡손)가 전 세계적으로 지속가능한 스마트 시티 구현을 목표로 협력관계를 추진하는 UN의 Ålesund Futurlab(슐레순드 퓨처랩)-U4SSC(United for Smart Sustainable Cities implementation program)’와 기술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설명] 해상역량센터 선박용 시뮬레이터에 사용되는 ‘엡손 시각화 기술’ 가상 시안

‘슐레순드 퓨처랩’은 노르웨이 항구에 기반을 두고 학계, 산업계, 공공부문 등 산학 협력으로 구성된 UN의 연구소다. 전세계 스마트 시티 조성을 위한 디지털 협업 플랫폼 개발 등 지속가능발전을 가속화하고 관련 프로젝트에 협력하기 위해 구성됐다.

 

엡손은 노르웨이 해상역량센터(Norwegian Maritime Competence Centre, NMK) 지원을 위해 슐레순드 퓨처랩과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 특히, 이번 기술협약으로 엡손의 기술력과 레이저 프로젝터를 활용해 해상역량센터 내 가상 회의 공간을 조성한다. 또, 선박운항 실시간 모니터링을 위한 ‘자율선박 제어실 개발’ 등 해양산업 스마트 솔루션 개발에도 힘쓰고 있다.

 

해상역량센터 선박용 시뮬레이터에 사용되는 ‘엡손 시각화 기술’은 새로운 도로 건설 없이 화재·구조 서비스 시나리오 등 다른 비상계획에도 적용돼 시뮬레이터 반응시간을 단축한다. 해당 기술은 UN의 전 세계 도시 개발을 위한 공식 시뮬레이션 솔루션으로 채택되기도 했다.

 

엡손 지속가능성&CSR 담당자는 “UN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실현에 기여할 U4SSC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라며 “올해는 지역발전을 위한 프레임을 설계·구축하고, 세계 전역의 도시와 지역사회를 위한 스마트 솔루션 제공에 힘쓸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슐레순드 퓨처 랩 매니지먼트 이사는 "세계 최대 기술 제조업체 엡손과 이번 프로젝트를 수행하게 돼 기쁘다”라며 “이번 파트너십으로 새로운 관점과 솔루션들이 더해져 유엔 스마트시티 구현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자료문의] ㈜ 피알원 이영란 부장 Tel. 02-6370-3301 / 010-8901-5381
                 신채경 과장 Tel. 02-6370-3317 / 010-3645-2900

 

나영균 기자  siss4779@nate.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영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