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일반뉴스 서울
노원구, 공동주택 음식물 쓰레기 감량 경진대회 연다

- 이달부터 9월까지 관내 100세대 이상 RFID 시행 공동주택 171개 단지 대상 - 전년도 동기간 대비 감량률, 1인당 월 배출량, 감량 실천 사례 등 실적 평가 - 12월 중 음식물 쓰레기 감량 우수 공동주택을 선정해 시상

 

서울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주민들의 음식물쓰레기 감량 의지를 높이기 위해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음식물쓰레기 감량 경진대회’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2019년 공동주택음식물쓰레기 감량경진대회 시상식

지난해 주민이 버린 음식물 쓰레기양이 4만 7천톤에 이르고 처리비가 83억원에 달하기 때문이다.

 

경진대회 참가 대상은 100세대 이상 공동주택 중 2019년 7월 이전 RFID 방식의 세대별 종량제를 시행한 171개 단지다. RFID 종량제는 배출카드를 갖다 대면 각 가정을 구분해 음식물 쓰레기양을 전자저울로 측정, 요금을 차등 부과하는 방식이다.

 

다만, 100세대 미만 공동주택과 세대별 감면혜택을 부여하는 임대아파트와 단지별 종량제를 실시하는 공동주택, 음식물쓰레기 관련 감량기 등 타 사업에 참여하는 공동주택은 제외한다.

경진대회는 이달부터 9월까지 4개월간 추진하며 세대수별로 1,500세대 이상은 1그룹, 500~1500세대 미만은 2그룹, 100~500세대 미만은 3그룹으로 나누어 선정한다.

 

점수는 총 50점으로, 전년도 동기간과 비교해 감량률(30점), 1인당 월 배출량(15점), 자체 감량실천 사례(5점)를 종합해 산정한다. 동점인 경우 세대수가 많은 공동주택을 우선한다.  구는 9월말까지 공동주택별 자체감량 실적 접수 후, U-도시생활폐기물 통합관리 시스템(https://www.citywaste.or.kr) 상의 배출량 통계를 활용해 오는 12월 중 우수 공동주택을 선정한다.  시상은 ‘최우수’ 3개 단지, ‘우수’ 12개 단지 등 총 15개 단지다. 우수 공동주택에는 40만원에서 150만원 상당의 인센티브를 지원한다. RFID 배출카드, RFID 잠금장치, 수거용기(120L) 중 선택하면 된다.

 

구는 이를 위해 지난 달 해당 공동주택 171개 단지에 감량 경진대회 안내문을 통해 음식물 쓰레기 감량 방안과 유의사항, 자체감량 실적 제출 방법 등을 홍보했다.

 

한편 구는 지난 2014년 5월부터 음식물 쓰레기 RFID 개별 종량제 사업을 추진해, 현재 314개 주택 128,696세대에 RFID 개별 종량제기기 총 2045대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음식물 쓰레기 배출량을 연간 33% 줄이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면 비용절감과 환경보호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다”며 “전체 주택의 80%이상을 차지하는 공동주택에 거주하는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문 의 : 자원순환과(☎02-2116-3813)

나영균 기자  siss4779@nate.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영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