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영화 / 엔터
10인 10색의 취향존중 MBC 새예능 '끼리끼리' 제작발표회 열려

국내 최초 취향 존중 버라이어티 MBC 예능 ‘끼리끼리’ 제작발표회가 21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렸다.

이날 자리에는 한영롱, 노승욱 PD를 비롯하여 박명수, 장성규, 은지원, 인피니트의 김성규, 인교진, 광희, 이용진, 하승진, 정혁, 이수혁 등이 참석했다.

MBC 예능 ‘끼리끼리’ 제작발표회가 21일 열렸다.

MBC가 야심차게 오랜만에 선보이는 일요일 주말 저녁 버라이어티 예능 끼리끼리는 총 10명의 출연자들이 성향별로 따로 또 같이 뭉치고 나뉘어져 펼쳐지는 다채로운 취향 존중 버라이어티이다.

 

연출을 맡은 한영롱 PD는 " 10명의 각기 다른 성향의 사람들이 모여 그중에서 비슷한 사람끼리 다시 모이게 되는 모습을 관찰하는 버라이어티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들은 매주 다른 컨셉의 미션을 받게 도고 그런 상황에서 멤버들의 반응을 지켜 보게 되는 버라이어티가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지금 우리 사회가 자신과 다른 것에 대해 예민하고 날카롭게 반응하는 것 같은 생각이 들었다. 그런 모습을 예능적으로 풀어내려 고민했었다. 집돌이면 어떻고 하이텐션이면 어떤가. 서로 공감할 수 있는 모습을 발견하고 모아 놓고 관찰해 보고 싶은 마음이었다. 버라이어티 예능이지만 지켜 보면서 성장하는 모습을 담고 싶었다"고 연출 의도를 전했다.

 

친정에 오랜만에 버라이어티 예능으로 돌아온 박명수는 "무한도전 이후에 오랜만에 MBC에 복귀했는데 제가 MBC에 남다른 마음가짐으로 주말 버라이어티에 함께 하게 되서 좋고 주말 저녁에 큰 웃음과 '하이퍼 재미'를 드릴 것이다"라고 자신있게 말했다.

이어 "10명이 새로운 틀에 모였는데 멤버들이 끼가 넘쳐서 첫 촬영만 했지만 더 친해지면 더 재밌어 질 것 같라. 하승진과 황광희의 케미가 기대된다"고 했다.

 

최근 전역 후 합류한 인피니트 성규는 "아직은 어색하기도 한데 명수 형이 '사람이 너무 많아서 최소 3명은 날려야 한다'고 해서 저는 날아가지 않도록 재밌고 최선을 다해 촬영하려 한다."고 답하며 각오를 밝혔다.

 

각각의 출연진이 모여 10인 10색의 다채로운 모습으로 재미를 전해 줄 성향 존중 버라이어티 예능 ‘끼리끼리’는 오는 1월 26일 첫 방송된다.

강유심  kangu2046@gmail.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유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