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영화 / 엔터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정우성-이하늬 사회로 치뤄진다

오는 10월 3일 개막하는 부산국제영화제가 배우 정우성과 이하늬의 사회로 치뤄진.

 

올해 데뷔 25차인 정우성은 1994년 영화 구미호로 데뷔해 영화비트(1997)’, '머리속의지우개(2004)’ ‘좋은나쁜이상한(2008)’ ‘강철비(2017)’ 등에서 개성있는 멋진 연기를 선보이며 지금까지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최근작 증인(2019)’에서는 변호사 순호로 분해 진정성 있는 연기로55백상예술대상에서 영화대상39회 황금촬영상에서 연기대상을각각 받아 대한민국대표배우임을 증명했다.

 

이하늬는 2006년 미스코리아 진으로 데뷔해 드라마상어(2013)’, '모던파머(2014)’,  영화연가시(2012)’ ‘타짜-신의(2014)’ 등 다양한 장르와 캐릭터를 넘나들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2017년에는 드라마역적백성을훔친도적으로 코리아드라마어워즈 여자최우수상과 MBC 연기대상 월화극부문 여자최우수연기상을 받았다.

 

올해는 영화 '극한직업(2019)’으로 천만배우에도 이름을 올렸다.

 

그는 최근 미국최대 에이전시인 윌리암모리스엔데버(WME) 등과 매니지먼트계약을 맺고 할리우드진출을 준비하고 있다.

 

올해 24회 부산국제영화제는 내달 3~12일까지 해운대 일대와 중구 남포동 일대에서 치뤄진.

신재덕  idaho-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재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