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일반뉴스 전국
“안성시청 노상우 선수, 말레이시아 퓨처스 테니스 복식 우승”노상우(안성시청)-김청의(대구시청) 조가 국제테니스연맹(ITF) 말레이시아 국제 남자 퓨처스 3차 대회(총상금 1만5천 달러) 복식 우승

노상우(안성시청)-김청의(대구시청) 조가 국제테니스연맹(ITF) 말레이시아 국제 남자 퓨처스 3차 대회(총상금 1만5천 달러) 복식 우승을 차지했다.

노상우-김청의 조는 7월 21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린 제3차 말레이시아 퓨처스 대회 마지막 날 복식 결승에서 톱 시드인 프랜시스 알칸타라(필리핀)-존 폴 프루테로(미국) 조를 1시간 10분 만에 2-1(6-1 3-6 10-5)로 제압했다.

노상우는 김청의와 함께 말레이시아 퓨처스 1차 대회 복식 3위, 2차 대회 복식 준우승, 3차 대회 우승의 성적을 냈다.

경기 후에 노상우 선수는 “3차의 대회에서 모두 입상을 하고, 또 점점 좋은 성적을 얻으며 결국 우승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안성시장님을 비롯한 많은 시민들의 물심양면의 후원 가운데 얻은 결과라고 생각하며, 더 열심히 훈련해서 그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하며 우승의 영광을 안성시에 돌렸다.

또한 우승의 여운을 즐길 새도 없이 바로 한국으로 귀국하여, 7월 20일부터 영월에서 개최되는 2018 영월 오픈 테니스대회 본선에도 참가하는 노상우 선수는 “이 기세를 앞으로 있을 모든 대회에서 이어갈 것이며, 영월 대회에서도 반드시 우승하여 안성의 위상을 드높이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엄태수  photoaum@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태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