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인천
영종역사관 2018년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운영

2018년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영종역사탐험대 영종역사관과 국립민속박물관 공동 운영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는 영종역사관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 주최하고 국립민속박물관과 국립민속박물관회가 주관하는 2018년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교육프로그램의 공동운영기관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인천광역시와 국립민속박물관이 공동 추진하는 “2019 인천 민속 문화의 해” 사업의 일환으로 영종역사관에서 운영될 “Go! 古! 영종역사탐험대”는 24절기와 세시풍속을 기반으로 영종도의 역사와 문화를 창의적 체험 활동과 융합 교육을 통해 학습할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교육은 초등학교 3~4학년 학생 30명을 대상으로 운영되며, 참가비는 무료이다. 운영 기간은 8월 4일부터 10월 20일까지 토요일에 총 10회로 진행될 예정이며, 교육 참가자는 7월 10일(화)부터 20일(금)까지 선착순 모집 후 30명을 추첨하고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은 우선 선발될 예정이다.

이번 사업과 관련하여 관계자는 “이번 교육 프로그램을 통하여 어린이들이 영종도의 역사와 잊혀져가는 우리의 전통문화를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학습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중구청 홈페이지(www.icjg.go.kr)를 참고하면 된다.

씨사이드파크 영종진공원 내에 위치한 영종역사관(구읍로 63)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오후 5시 30분 입장 마감)까지 관람이 가능하며, 휴관일은 매주 월요일과 1월 1일, 명절 연휴이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문화예술과 영종역사관팀(☎ 032-760-6304)으로 하면 된다.

최용백  100yong100@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용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