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문갤러리 칼럼
진흙에서 피는'연꽃'[김원희의 사진산책]

 

 

청결하고 고귀한 식물, 연꽃은 진흙에서 7~8월 무더운 여름에 꽃을 피운다. 잎은 지혈제로, 연근은 요리용으로, 줄기는 약재로 사용되며, 인간에게 모든 것을 희생하는 유용한 식물이다. 부처님께서 연꽃에 좌정하신 것도 연꽃의 고귀한 성품과 인연이 있는 듯 하다.

[사진작가 김원희]

신현국 기자  nssetter@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현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