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일반뉴스 전국
영화 '시간위의 집' 제작보고회 현장

김윤진, 옥택연 주연의 영화 '시간위의 집'이 지난 14일 오전 서울 광진구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렸다. 

2014년 '국제시장'으로 천만 배우에 등극한 김윤진은 오랜만의 스크린 복귀작으로 '시간위의 집'을 택한 이유에 대해 “ 영화의 시나리오를 받자마자 읽어 봤는데 ‘앗싸! 드디어 내게도 이런 대본이 왔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었다. 개인적으로 스릴러 장르를 너무 좋아하는데 ‘세븐데이즈’ 이후 이렇게 충격적인 시나리오는 처음이었다”고 전했다.

 

이어 “ 시간위의 집은 미스터리 스릴러이면서 알맹이가 꽉 찬 가족드라마면서 감동과 스릴, 반전까지 있는 영화다”며 작품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함께 출연하는 옥택연은 “ 저도 시나리오를 너무 흥미진진하게 읽었었다. 처음 읽었을 때 너무 충격적이어서 시나리오를 세네번 다시 읽었다.  김윤진 선배와 함께 연기할 수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꼭 출연해야 겠다고 결심했었고 같이 할 수 있는 것만으로 큰 영광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영화 ‘시간위의 집’은 미희(김윤진)이 미스테리한 분위기의 집안에서 남편의 죽음,그리고 아들의 실종을 겪게 되고 그로인해 25년의 수감생활 후 그 집으로 돌아오면서 벌어지는 사건을 그려내는 미스터리 스릴러이다.

 

'시간위의 집'은 오는 4월 6일 개봉해 관객들과 만나게 된다.

박병우  i2daho@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사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